GC녹십자 ‘사랑의 헌혈’..."소아암 환자 위해 팔 걷어 붙였다"
GC녹십자 ‘사랑의 헌혈’..."소아암 환자 위해 팔 걷어 붙였다"
  • 박경현 기자
  • 승인 2019.03.14
  • 수정 2019.0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로 업계 최다 인원 참여
누적 참여자 1만 5천여명 달해
GC녹십자 ‘사랑의 헌혈’..."소아암 환자 위해 팔 걷어 붙였다" [사진=GC녹십자]
GC녹십자 ‘사랑의 헌혈’..."소아암 환자 위해 팔 걷어 붙였다" [사진=GC녹십자]

 

[팍스경제TV 박경현 기자] GC녹십자 임직원이 소아암을 겪는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팔을 걷어붙였습니다.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최근 경기도 용인 본사에서 임직원 50여명이 동참한 ‘사랑의 헌혈’ 행사를 실시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이 행사는 국내 제약업계에서 가장 많은 인원이 참여하고 있는 행사로, 1992년 정기화 된 이후 현재까지 행사에 동참한 임직원만 1만 5천여명에 달합니다.

전국 사업장에서 연간 12번 실시되는 ‘사랑의 헌혈’은 임직원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됩니다.

이에 따라, 임직원들에게 기증받은 헌혈증은 소아암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해 쓰일 예정입니다. 실제로 지난 연말 GC녹십자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2,000매를 전달했으며, 지금까지 총 8,000매가 넘는 헌혈증을 병원 및 소아암 환우 지원단체에 기부해 생명나눔 활동에 힘쓰고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배미라 GC녹십자 과장은 “헌혈은 건강한 성인으로서 가장 쉽게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이라 생각한다”며 “이러한 작은 나눔이 모여 어려움을 겪는 환우와 가정에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GC녹십자는 이외에도 매칭그랜트 제도와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녹십자 사회봉사단, 경상이익의 1% 이상을 사회공헌활동에 지원하는 기업들의 모임인 전경련 1% 클럽 가입, 급여 끝전 기부 등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서로 201 (KT정보전산센터 7층)
  • 대표전화 : 02)2638-3900
  • 팩스 : 02)2654 6400
  • 명칭 : (주)팍스넷경제티브이
  • 제호 : 팍스경제TV
  • 등록번호 : 117-81-90624
  • 등록일 : 2017-08-04
  • 발행일 : 2017-05-01
  • 통신판매업신고 : 2018-서울양천-0404
  • 대표이사/발행인 : 김현우
  • 편집인 : 김덕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경미
  • 팍스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팍스경제TV.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axetv.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