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계 "국정방향에 공감…규제 혁신·정책 지원 마련 힘써달라"
경영계 "국정방향에 공감…규제 혁신·정책 지원 마련 힘써달라"
  • 이형선 기자
  • 승인 2021.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 특별연설과 관련해 논평
"선제적이고 과감한 규제 혁신과 정책 지원 마련해달라"
[사진: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 제공]

경영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과 경제회복에 방점을 둔 문재인 정부의 국정 방향에 공감을 표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은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 특별연설과 관련해 논평을 내고 "금일 대통령의 경제 도약을 향한 정책적 의지 표명이 민간부문의 경제 활력 촉진에도 긍정적 신호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최근 우리 경제는 수출을 중심으로 회복의 흐름을 보이기는 하나, 소비, 고용 등 민생과 관련된 경제지표의 회복이 더디다"면서 "미·중 갈등의 심화, 가계부실 같은 대내외 위험요인 역시 경제회복을 제약할 우려가 높은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확실한 경제적 반등을 위해서는 그동안 강화된 고용·사회안전망의 제도적 기반을 토대로 기업 활력을 제고하는 데 국가적 역량을 최우선적으로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경총은 "이를 위해서는 우리 기업들이 일자리 창출, 투자 활성화를 통해 경제 성장에 기여하고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정부가 선제적이고 과감한 규제 혁신과 정책 지원 마련에 힘써주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