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대단지 아동·청소년 후원 이어간다"
LH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대단지 아동·청소년 후원 이어간다"
  • 김홍모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서울본부, 임대단지 아동·청소년 442명에게 식료품·위생키트 후원
경기본부, 영구임대 초등학생 등 500명에게 학습도서·학용품 후원
LH서울지역본부 사회공헌 [사진제공-LH]

LH(대표 변창흠)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가적 위기상황을 함께 극복하고,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기 위해 임대단지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구호물품 후원 및 학습지원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시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일정이 지속적으로 연기되는 등 심리적·물질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대단지 아동과 청소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LH 서울지역본부는 ‘굿네이버스’와 함께 본부관할 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아동 및 청소년 442명에게 즉석식품 등으로 구성된 식료품키트와 위생키트를 지원하는 나눔 활동을 펼쳤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입학·졸업식 취소됨에 따라 피해가 큰 화훼농가를 지원하고자 꽃다발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함께 기획해 의미를 더했다.

오승식 LH 서울지역본부장은 “미래세대의 주인공인 아동·청소년들이 씩씩하고 건강한 미래를 그려나가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LH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겠다”라고 말했다.

LH경기지역본부 사회공헌 [사진제공-LH]

한편, LH 경기지역본부는 코로나19로 인해 임대주택에 거주하는 맞벌이부부, 조손가정 등의 초등학생들이 겪는 학습 공백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지원대상은 본부관할 영구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초등학생과 ‘성남시 자원봉사센터’로부터 추천받은 그룹홈 내 초등학생 등 500명이며, 연기된 개학일 까지 학업활동에 도움을 주고자 초등학생 교양도서와 학용품 세트를 본부 직원들이 직접 포장해 후원했다.

김요섭 LH 경기지역본부장은 “LH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및 단체헌혈 등 다양한 부문에서 지원활동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지금과 같은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공공기관이 앞장서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