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골프, 프로골퍼·연예인 스크린골프 대회 중계방송
U+골프, 프로골퍼·연예인 스크린골프 대회 중계방송
  • 이유진 기자
  • 승인 2019.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팍스경제TV 이유진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프로골퍼와 연예인이 참가한 스크린 골프 대회 ‘U+골프 5G 스타 빅매치’가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U+골프 앱과 ‘JTBC Golf’ 통해 중계 방송된다고 22일 밝혔습니다. 

‘골프존’ 대전사옥인 ‘조이마루’에서 진행하는 이 스크린골프 대회는 5G로 새로워진 U+골프의 기능과 즐거움을 알리기 위해 처음 열린 대회입니다.

프로골퍼 배경은, 이정은4, 이유미, 정서빈 등 4명과 개그맨 박성광, 농구선수 우지원, 배우 천이슬, 배우 김혜진 등 연예인 4명이 참가하고 일반인 선수도 8명도 참가합니다. 

경기는 프로골퍼 1명, 연예인 1명, 일반인 선수 2명을 한 팀으로 구성하여 4개 팀이 토너먼트로 진행합니다.

팀 구성은 U+골프의 5G 특화 기능인 ‘스윙 밀착영상’으로 사전에 촬영한 참가자의 스윙 영상을 보고 연예인이 프로골퍼를 지명, 지명된 프로골퍼는 일반인 선수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합니다. 

일반인 선수 8명은 치열한 예선을 거쳐 선발했고, 연예인 4명 역시 골프실력이 뛰어나다고 알려져 있어 흥미진진한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LG유플러스는 발겼습니다.

우승팀원에게는 100만원 골프 상품권을 제공하고, MVP 1명에게는 5G 스마트폰인 LG전자 V50 ThinQ를 증정합니다.

우승자와 MVP는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골프전문 채널 JTBC Golf와 U+골프 앱에서 방영되는 중계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경기 중계는 골프방송 전문MC 허준과 JTBC 한설희 해설위원이 맡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