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똑똑해졌다! 더 다양해졌다!" 삼성전자, 2020년 에어컨·공기청정기 '출격'
"더 똑똑해졌다! 더 다양해졌다!" 삼성전자, 2020년 에어컨·공기청정기 '출격'
  • 배태호
  • 승인 2020.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팍스경제TV 배태호 기자]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에어컨 상품기획 담당자가 2020년형 ‘무풍에어컨’의 '이지케어' 기능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한겨울이 가기도 전에 전자업체들이 여름 대비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15일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전자 서울 R&D캠퍼스'에서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공개하며 일찌감치 시즌 공략을 선언했다.

■ 2020년형 무풍에어컨 "뭐가 다르지?"

여름 가전의 꽃 에어컨은 우선 한층 '스마트'해졌다. 특히 에어컨이 단순이 냉방 기능만 갖춘 것이 아니라 제습과 공기청정 기능까지 더해지며 4계절 필수 가전으로 거듭나며 삼성전자 2020년형 무풍에어컨은 소비자의 쾌적한 환경 제공을 위해 더 편리하고 더 똑똑하게 진화했다. 

지난 2016년 세계 최초로 직바람 없이 빠르고 강력한 냉방을 제공하는 '무풍에어컨'을 선보였던 삼성전자는 지난 2018년 음성인식 적용 등 AI를 강화했고, 지난해에는 바람문을 없앤 ‘갤러리’ 디자인을 통해 지속적인 혁신을 이뤄왔다.

올해 역시 4계절 필수가전이 된 에어컨을 소비자들이 더 편리하게 사용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추가하며 소비자 마음을 잡는다는 포부이다.

우선,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에 ‘이지케어’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에어컨은 소비자 건강과 직결된 제품이지만 소비자가 직접 청소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었다. 이지케어 기능을 적용한 무풍에어컨은 별도의 도구 없이 전면 패널 전체를 쉽게 분리할 수 있도록 설계해 내부 팬의 블레이드까지 청결하게 소비자가 직접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열교환기를 동결시킨 후 세척하는 기능도 새롭게 적용해 눈에 보이지 않는 부분의 위생까지 고려됐다. 에어컨 가동을 종료할 때마다 남아있는 습기를 깔끔하게 없애는 3단계 자동 청소 건조 기능도 새롭게 갖췄다.

여기에 빅스비를 적용한 음성인식 기능은 스탠드형뿐만 아니라 벽걸이형에도 확대 적용된다. 이를 통해 방안이나 거실 어디에서든 음성 명령만으로 제품을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또한 방방마다 에어컨을 설치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실외기 1대에 스탠드형 제품1대와 벽걸이형 에어컨 2대를 설치할 수 있는 홈멀티 모델도 확대 도입한다.

삼성전자가 2020년형 에어컨과 공기청정기 신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 "내 마음대로 디자인한다고?"...'아트패널' 업그레이드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소비자 취향과 인테리어에 맞게 외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제품 하단부의 ‘아트패널’도 업그레이드 했다. 브라운과 그레이의 본체 색상에 아트패널 9종을 취향에 맞게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특히 고급스러운 느낌의 헤링본 패턴을 적용한 색상을 새롭게 선보이면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이밖에도 ▲냉기를 더 풍성하게 내보내는 ‘와이드 무풍 냉방’ ▲냉기를 더 멀리 확산시켜 주는 ‘서큘레이터 급속 냉방’ ▲3중 필터시스템에 ‘e-헤파(HEPA) 필터’까지 더해 넓은 공간도 빠르게 청정해 주는 ‘대용량 미세청정’ ▲빅스비와 스마트싱스(SmartThings)를 통한 다양한 AI기능도 그대로 적용했다.

무풍에어컨 갤러리에는 ▲소비자가 집 근처에 오면 에어컨을 동작시킬 지 묻는 '웰컴쿨링' ▲공기질을 인식해서 스스로 동작하는 '인공지능 청정' ▲실내온도 변화 패턴을 학습해 에너지 누수를 감지해 알리는 '에너지 절감모드' ▲화자를 인식해 사용 패턴을 학습하고 최적으로 운전해 주는 기능 ▲음성인식만으로 에어컨뿐 아니라 다른 가전제품까지 제어하는 기능 등이 탑재되어 있다.

□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더 강력해진 냉방 능력과 AI기능으로 무장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는 기존 스탠드형 제품에 적용된 ‘와이드 무풍 냉방’이 적용된다.

와이드 무풍 냉방이 적용된 벽걸이형 제품은 기존 대비 11% 더 넓어진 무풍 패널의 21,630개 ‘마이크로 홀’로 냉기를 내보내 폭염에도 직바람 없이 쾌적함을 느낄 수 있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또한, 이번 신제품은 크기가 약 12% 확대된 팬을 적용해 방안 온도를 33도에서 25도로 낮추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약 15분대로 빨라져 같은 냉방 면적을 가진 벽걸이형 에어컨 중에서 가장 빠른 냉각 속도를 자랑한다.

반면 제품 외관 폭은 5cm 가량 줄어 든 슬림 디자인을 구현해 소비자들에게 한층 여유롭게 공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이번 신제품에는 무풍 에어컨 갤러리에만 적용됐던 빅스비가 추가되면서 음성인식과 모션센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모션센서가 사람이 있는지 없는지에 따라 에어컨 작동 여부를 결정해 에너지 절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고, 기존 무풍에어컨 갤러리에 적용된 AI기능도 모두 구현할 수 있어 한층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 2020년형 무풍큐브 "뭐가 다르지?"

99.999%의 초미세청정 집진필터가 탑재된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는 직바람과 소음을 최소화한 ‘무풍 청정’ 기능과 분리·결합이 자유로운 큐브 디자인이 특징이다.

2020년형 무풍큐브는 필터시스템을 강화해 기존의 ‘필터 세이버’와 같이 전기적 성질을 활용한 별도의 장치 없이 필터만으로도 99.999% 수준의 집진 효율을 구현하며, 필터 수명 역시 최대 2배로 증가시킨다.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와 AI기술을 통한 맞춤 청정 기능을 추가해 사용 편리성도 대폭 강화했다.

▲실내 공기질에 따라 사용자에게 제품 작동을 제안하는 ‘인공지능 청정’ ▲위치 기반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가 집에 도착하기 전 미리 청정기능을 수행하는 ‘웰컴케어’ ▲ 실내 공기질이나 조도를 파악해 풍량과 모드를 스스로 알아서 맞추는 ‘스마트 모드’가 새롭게 적용돼 번거로운 조작 없이도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

2020년형 무풍에어컨은 17일에 출시된다. 2020년형 ‘무풍큐브’는 이보다 이틀 앞선 오늘(15일)에 출시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이재환 상무는 “삼성 무풍에어컨은 2016년 첫 출시 이래 냉방 성능은 물론 청정 기능과 디자인까지 진화를 거듭하며 사계절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해 왔다”며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신제품을 통해 주거 환경을 더욱 쾌적하게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17일부터 ‘2020년 무풍에어컨 런칭 페스티벌’을 진행해 무풍에어컨 신제품 구입 시 최대 30만원의 혜택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