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블록체인 기반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 실시
삼성SDS, 블록체인 기반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 실시
  • 배태호
  • 승인 2020.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팍스경제TV 배태호 기자]

삼성SDS 캠퍼스 (사진제공-삼성SDS)
삼성SDS 캠퍼스 (사진제공-삼성SDS)

앞으로 실손보험 가입자는 보험금 청구 시 증빙서류 없이도 간편하게 보험금을 받을 수 있게된다.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블록체인 기반의 ‘실손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를 시작했기 때문이다.

지금까지는 보험금을 받으려면 가입자가 병원에서 영수증과 진료내역서 등 증빙 서류를 발급받은 뒤 이를 보험사에 직접 제출해야 했다.

삼성SDS가 이같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보험사, 병원,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과 손잡고 보험 가입자가 보다 편리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실손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실손 보험 가입자는 △수납창구 △키오스크 △모바일 등에서 의료비 결제 후 삼성SDS ‘실손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가 제공하는 카카오 알림톡을 받아 링크를 클릭하면 간편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삼성SDS의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넥스레저(Nexledger)’를 적용한 ‘간편청구 서비스’를 이용하면, 병원은 진료비 영수증 등 불필요한 문서를 줄일 수 있다. 또, 보험사는 증빙서류 수작업이 없어지면서 영수증 위∙변조 행위를 원천 차단할 수 있고, 이에 따른 비용 절감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현재 삼성SDS ‘실손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는 삼성화재와 NH농협생명의 실손 보험 가입자를 시작으로 강북삼성병원과 한림대동탄성심병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삼성SDS는 올해 말까지 이대목동병원, 서울의료원 등 국내 주요 30개 병원과 8개 보험사로 이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심헌섭 삼성SDS 금융IT사업부장(전무)은 “보다 많은 실손 보험 가입자들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편리하게 보험금 청구를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