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인니 탄중자티 발전소, 탄소배출감소 최우수상 수상"
중부발전, "인니 탄중자티 발전소, 탄소배출감소 최우수상 수상"
  • 김미현 기자
  • 승인 2021.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중부발전 본사. [사진=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이 인도네시아에서 운영중인 탄중자티 발전소 4호기가 인도네시아 에너지광물자원부 주관 ‘2021년 수브로토 시상식’에서 탄소배출량 감축 및 거래 공로를 인정받아 에너지 효율분야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13일 밝혔습니다. 

인도네시아 수브로토상은 에너지광물자원부(ESDM)에서 주최하며, 에너지 광물자원분야 발전에 기여한 기업에 수여하는 인도네시아 에너지분야 최고 권위의 상입니다. 상의 명칭은 전 인도네시아 에너지광물자원부 장관이었던 수브로토(임기 1978-1988)에서 가져왔습니다.

에너지 효율 분야 총 4개 부문에서 50개 기업이 수상했으며, 탄중자티 발전소 4호기는 400㎿급 초과 발전소를 대상으로 평가한 탄소배출량 감축 및 거래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았습니다.

탄중자티 발전소 4호기는 지난 2021년 3월부터 8월까지 실시한 발전부문 탄소배출권 시범사업에서 2020년 탄소배출 강도가 총 80여개 발전소(인니전력공사 소유 54개, 민간발전사 26개) 중 가장 낮았으며, 탄소배출권 잉여분을 인도네시아 Punagaya, Pangkala Susu, Sebalang 및 Teluk Siri 발전소에 판매(3만 IDR/CO2톤)하는 것에도 성공했습니다.

중부발전이 2010년에 수주한 탄중자티 발전소 O&M사업은 1320㎿(660㎿×2) 용량으로, 사업기간은 2032년까지이며 51%의 지분을 가지고 있습니다. 중부발전은 국내 발전소 운영 및 정비 경험을 바탕으로 현지 기술인력과 협력해 매년 우수한 실적을 창출하고 있습니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이번 탄중자티 발전소의 수브로토상 수상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탄소 배출 감축에 앞장서고 있는 중부발전의 친환경 발전소 운영기술력을 대내·외에 다시 한 번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이를 바탕으로 아세안 국가 내 신재생사업 개발로의 확대가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