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총, 제1차 '중대재해 예방 산업안전포럼' 개최
경총, 제1차 '중대재해 예방 산업안전포럼' 개최
  • 이형선 기자
  • 승인 2021.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진: 경총 제공]
 11. 17(수)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제1차 중대재해예방 산업안전포럼에서 경총 이동근 부회장, 류기정 전무, 고용부 권기섭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을 비롯한 주요기업 안전담당 임원, 학계, 법조계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경총 제공]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17일 롯데호텔에서 업종별 주요기업 20개사의 안전담당임원, 학계 등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제1차 '중대재해 예방 산업안전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총 이동근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간 사망사고를 줄이기 위한 정부·국회차원의 수많은 입법·정책들은 대부분 기업의 책임 및 처벌 강화에 집중됐지만, 뚜렷한 산재감소 효과는 없는 것 같다”며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노·사·정의 역할 강화 및 효과적이고 합리적인 산업안전정책 및 법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제1차 포럼은 “중대재해처벌법과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을 주제로 고용노동부 권기섭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의 발제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기업(대우조선해양, 기아)의 대응 사례” 발표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경총은 “산업안전포럼 운영을 통해 그간 교류가 부족했던 업종 간의 안전관리 우수사례를 적극 공유하는 등 사업장의 안전보건 역량 강화에 힘쓸 것”이라며 “중대법에 대한 산업현장의 애로 및 요구사항과 합리적 개선방안 등을 정부와 국회에 적극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